인제군사회복지협의회
 
 
작성일 : 10-12-06 17:57
美 생명보험 미가입 가구 절반 넘어
 글쓴이 : 관리자
조회 : 2,582  
미국 가구중 생명보험에 가입해 있는 가구가 절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나 안전망을 마련하지 못한 채 생활하는 가구가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`유에스에이(USA) 투데이'는 3일 미국 생명보험 마케팅.조사연구기관인 림라(LIMRA)의 조사 결과를 인용, 경기침체로 인해 미국 가구의 44%만이 개별적으로 생명보험에 가입해 있으며, 이는 지난 50년새 가장 낮은 수준이라고 보도했다.

미 가구의 40% 이상이 현재 재정적으로 더 우선적으로 지출해야 할 일이 많아 생명보험에 가입할 형편이 못된다고 답했다. 특히 미 가구의 30%는 개별적으로나 혹은 재직중인 회사가 제공하는 생명보험에도 가입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.

또 보험혜택이 가장 필요로 한 계층으로 분류되는 18세 미만의 청소년 자녀들을 둔 가구중 생명보험에 가입한 가구는 2004년 94%에서 올해는 지난 6월 현재 77%로 감소했다.

이는 18세 미만의 청소년 자녀들을 둔 가구중 1천100만 가구가 생명보험이 없이 생활하고 있는 것을 의미한다.

이런 현상은 경기침체로 35세의 건강한 남성이 20년 기한으로 50만달러 보험금을 받을 수 있는 생명보험에 가입할 경우 보험료가 월 25달러에 불과할 정도로 보험료가 10년전에 비해 엄청나게 낮아진 상황에서 나타나고 있어 주목되고 있다.

ING 미 생명보험사의 부치 브리튼 사장은 주택과 승용차 구입자는 의무적으로 모기지와 자동차보험에 가입해야 하지만 생명보험은 의무사항이 아니어서 가입을 미루는 경향이 있다고 지적했다.

미 가구의 80%는 개인적으로 보험대리인이나 중개인을 두고 있지 않으며, 이에 따라 보험대리인의 수도 최근들어 급격히 줄어드는 추세다.